에버노트 왜 안 써?!!!

 기록에 너무 집착하는 나는 대학생 때부터 블로그를 열심히 써왔다.손으로 쓰는 일기장도 따로 있고, 전공 자료는 따로 보관하고 있고, 대학 1학년 때부터는 전시하던 리플릿도 연도별로 정리해서 갖고 있다.

대학은 과제물, 자료 같은 게 다 인터넷 파일인데 뽑아서 보관하기에는 너무 크고 컴퓨터에 저장하려면 불안하고 그리고 나는 글쓰기를 좋아하지만 한눈에 쉽게 볼 수 있는 앱이 별로 없어서 고민하다가 에버노트를 알게 되었다. 사촌언니가 자기도 너무 좋아서 프리미엄으로 쓴다는 얘기를 듣고 마침 학교에서 에버노트 특강도 있었고, 그 특강을 듣자마자 프리미엄 결제를 했다.

그 이후로 굉장히 능숙하게 사용하고 있다!2014년도부터 지금까지 수업 자료와 무언가를 배우거나 공부한 자료를 나눠 보관했고, 아래에 은비의 이야기는 내가 쓴 일기, 메모, 소설 등이 모여 있다.

노션이 나와서 모두 노션으로 넘어갈 때 같이 옮길까 하다가 나는 노션에 적응이 되지 않아 불편해서 에버노트로 돌아왔다. 블로그와 비슷한 포맷이라 어렵지 않고 쉽게 활용할 수 있기 때문에 나는 에버노트가 더 편하다고 생각한다.

또 프랑스에 있을 때 친구의 추천으로 원노트도 썼지만 그것도 뭔가 불편해 다시 에버노트로 돌아왔다.이 포맷이 제일 편한 것 같아. 다시는 한눈 팔지 않겠습니다.

그리고 프리미엄 구독을 하면 내가 첨부해 놓은 파일 안에 있는 내용도 검색이 가능하다.가끔 내가 느낀점이나 공부한 내용을 보고 싶으면 검색엔진에 적당한 단어를 넣어보곤 하는데 거기에 담긴 내용이나 내 생각이 좋아서 (자화자찬ㅋㅋㅋ)에버노트에 쌓아놓길 잘한 것 같아!

하루 걸러서 외장하고 에버노트를 같이 정리하려고 하는데…

다들 노션으로 옮기지 말고 에버노트 써주세요ㅠㅠTT북클럽에서 에버노트 관련 책도 한 권 빌렸다놓친 기능은 없는지 한번 더 보자!

평생 프리미엄 회원이 되겠습니다ㅠㅠㅠㅠ